가상국가

UVS 최고위원회 2022년 신년사

2022년 신년은 우리에게 있어 희망적이면서도 많은 도전을 주는 한 해입니다. 우리 가상국제연합은 지난해 승리의 전진만을 하여 왔습니다. 우리는 낙관에 찬 한빛이라는 거대 프로젝트를 앞두고 있으며, 정치적인 안정 아래에서 안정적인 활동유저층을 창출하기에 이르렀습니다. 조화민주주의와 UVS의 왕도 정치아래에서 가상국제연합은 2019년, 하루에 25개의 글리젠, 그것도 절반 이상이 싸움글과 초성글로 도배되던, 죽지 못해 살아가는 지옥도가 펼쳐지던 커뮤니티에서 하루에 120-150개의 …

UVS 최고위원회 2022년 신년사 더 보기 »

가상국가 컨텐츠 개발을 위한 4가지 노선

가상국제연합은 여러가지 방향으로 개발을 지속하고 있으며, 개발에 대해 사람들이 숙지해야할 것이 몇가지 있는것 같아, 가국련의 컨텐츠 방향에 대해서 조언을 해보고자 한다. 특히 외부 업체, 외주를 하자고 건의하는 사람이 있으나, 포트폴리오로 경쟁하면서, 낙찰을 받아야 하는 프리랜서들 입장에서는 우리에게 디자인 최선으로 해주고 최신 기능 제공하는게 맞다. 그러나 내가 경험한 프로그래머 “외주”는 어떠한 책임도 없고 추후 운영에 대해서 …

가상국가 컨텐츠 개발을 위한 4가지 노선 더 보기 »

친목에 대한 경각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

첫째, 댓글에서 초성체 자제하기.둘째, 존댓말은 기본, 사석에서도 최대한 존댓말 쓰기셋째, 신입들 무시하지 말고 최대한 친해지려 노력하기 네. 지금은 “별로 문제될것도 없는데 이렇게까지 반응할 필요 있나” 식의 분위기가 있고, 친목에 대한 경각심이 생기지 않고, 엄중 처벌되지도 않아서 상황에 대한 심각성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것 같아서 쓰는 말입니다. 대놓고 저에게 회원들끼리 형동생하는것도 아니고 친하게 지내면 좋지 왜 …

친목에 대한 경각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 더 보기 »

UVS 학회 2020 신년사

친애하는 UVS의 회원, UVN의 회원, 그리고 전 가상계의 형제자매 여러분 2020년은 우리에게 아주 중요한 해입니다 UVS학회가 20주년이 되어가고, 가상국제연합이 10주년이 되가는 해이며, 가상국제연합 체제가 더욱 공고화되고, 국제질서가 구성되는 역사적인 순간이 되는 해입니다. 우리는 다음해까지 가상국제연합 1만명을 달성할 것입니다. 위키스는 풍성한 우리 설정으로 차올라가고 있으며, 마인크래프트 서버도 안정화되고 있으며, 운드 체제는 빠르게 안정되어 아직은 부족하더라도 우리 …

UVS 학회 2020 신년사 더 보기 »